소소한삶

"디지털 화폐" 데이터는 어떻게 화폐가 되었나 본문

책소개

"디지털 화폐" 데이터는 어떻게 화폐가 되었나

욕심쟁이77 욕심쟁이77 2021. 4. 5. 18:56

 

 

디지털 화폐 : 데이터는 어떻게 화폐가 되었나

COUPANG

www.coupang.com

 

저자 : 핀 브런턴
FINN BRUNTON

뉴욕 대학교 미디어·문화·커뮤니케이션학부 부교수이다. 〈가디언(GUARDIAN)〉, 〈아트포럼(ARTFORUM)〉, 〈급진 철학(RADICAL PHILOSOPHY)〉 등 여러 출판물에 기고해왔다. 지은 책으로 《스팸: 인터넷의 비밀스런 역사(SPAM: A SHADOW HISTORY OF THE INTERNET)》, 《난독화: 디지털 프라이버시 생존 전략(OBFUSCATION: A USER'S GUIDE FOR PRIVACY AND PROTEST)》(공저) 등이 있다.

 

서문: 세 가지 흐름

01 화폐로 투기하고 상상하기
02 안전한 종이
03 알려지지 않았지만 알아볼 수 있는 것
04 비공개 요소
05 정부의 붕괴
06 영원한 개척지
07 나노초 여행 가방
08 냉동인간 하이에크
09 미래의 욕망
10 긴급화폐
11 탈출의 지형학
12 황량한 대지
결론: 언젠가 미래에

 

화폐의 디지털화, 그 복잡하고 불가능한 요구를 실현하려는 야심찬 프로젝트

이 책은 어느 날 갑자기 등장한 것처럼 보이는 비트코인이 지금까지 이어져온 일련의 실험적 통화 프로젝트 중 대중에게 가장 많이 알려진 대표적 사례일 뿐이며, 이러한 암호 화폐들은 197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제법 긴 역사를 갖고 있다고 밝힌다. 암호 화폐를 부동산이나 주식처럼 재산 증식의 수단으로만 바라보는 세간의 시각을 잠시 걷어낸다면, 우리는 훨씬 넓은 ‘돈의 역사’라는 맥락에서 근본적인 ‘돈’의 가치를 곰곰이 생각해보게 된다. 어떻게 특정 통화는 가치를 갖는가. 어떻게 그것은 사람들 사이에서 결제되고 상환되는 등 통용될 수 있는가. 핀 브런턴은 이 가치는 강력하면서도 추상적인 믿음, 즉 미래에도 이 가치가 유지될 거라는 믿음에서 비롯된다고 말한다. 지폐는 물론이고 은행권, 신용장, 여행자수표가 돈과 동일한 가치를 갖는 이유도 같은 맥락이다.
디지털 화폐의 창조는 곧 디지털 데이터를 가치 있게 만드는 도전 과제다. 그것은 더 간단히 말하면 컴퓨터 네트워크상에서 거래하고 검증할 수 있는 물건을 만드는 작업이다. 그러나 그 작업은 말처럼 간단치는 않다. 보이는 그대로임을 입증하기는 쉽지만 위조나 복제는 불가능해야 하고, 어떻게 또는 누가 사용하는지에 관한 정보는 생성하지 않으면서도 그것이 무엇이며 얼마만큼의 가치가 있는지의 정보는 전달할 수 있는 데이터를 만들어야 한다. 가히 역설적이고 불가능해 보이는 요구다. 게다가 비용을 들이지 않고 말이다. 즉시, 완벽하게 복제할 수 있도록 설계·구축된 기술들의 맥락에서 이 모든 특성을 갖춰야 한다.

블록체인, 비대칭키, 해싱 등 꼭 이해하고 넘어가야 할 암호 화폐의 핵심 기술

2~4장은 비트코인의 출현 전야, 즉 사람들 간에 진짜로 거래되는 암호 화폐가 탄생하게 된 배경 또는 전제조건이 되는 기술들이 어떤 상황에서 어떤 질문과 실험을 거쳐 개발되고 진화했는지에 관한 역사다. 핀 브런턴은 데이비드 차움·애덤 백·할 피니·웨이 다이부터 여전히 가명 뒤에 숨어 자신의 실체를 공개하지 않는 신비로운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에 이르기까지, 이미 전설이 되어버린 암호 화폐 선구자들이 직면했던 복잡한 질문과 해결 과제들을 소개한다. 우리는 어떻게 서로 다른 종류의 돈을 신뢰하고 사용할 줄 아는 걸까? 디지털 객체는 어떤 식으로 가치를 부여받는가? 화폐는 우리에게 그것이 진짜 돈임을 어떻게 증명하는가? 만들 수 있으되 위조할 수 없고, 교환할 수 있으되 복제할 수 없고, 사용자의 신분에 관해서는 어떤 정보도 노출하지 않는 물건을 만들려면 과연 어떤 조건이 필요할까?
이런 문제들을 풀어나가는 과정에서 오늘날 암호 화폐의 특이한 생산 및 분배 시스템을 구성하는 혁신적 기술, 이를테면 공개키로 암호화된 메시지를 사용자가 갖고 있는 개인키를 사용해야만 읽을 수 있도록 하는 비대칭키 방식, 거래의 양측 당사자들 사이에 암호화된 개인키로 서명된 새로운 거래의 해싱값 하나하나가 타임스탬프와 함께 모든 노드에 의해 확인되고 아직 장부에 추가되지 않은 새로운 거래는 새로운 블록으로 축적되는 블록체인과 분산 장부 시스템 등이 탄생했다. 핀 브런턴은 이 모든 것을 창조해낸 이들의 고민과 발상을 따라가며 해결책을 이끌어내는 여정을 추적한다. 이렇게 함으로써 비전문가에게 난해할 수밖에 없는, 그러나 반드시 짚고 넘어가야 할 암호 화폐의 핵심 개념들을 알기 쉽게 전달한다.

디스토피아와 유토피아, 전복과 반란, 투기와 투자, SF와 영원히 살고 싶은 욕망

소수의 천재들이 첨단 기술을 개발했다 해도 이런 새로운 종류의 화폐에 대한 수요가 없었다면 암호 화폐는 오늘날 이 정도까지 확산되지 않았을 터이다. 5~11장에서 많은 분량을 할애해 설명하는 것이 바로 이 내용이다.
테크놀로지를 기반으로 사회 시스템을 완전히 재편하려 한 테크노크라트, 암호화 및 개인정보 보호 기술을 활용해 나날이 강력해지는 정부 혹은 ‘빅브라더’들을 쓸모없게 만들려는 사이퍼펑크, 오늘날 달러의 막강한 권력을 바탕으로 세계 경제를 움직이는 미국을 조정한다고 알려진 자유지상주의자, 러시아계 소설가 에인 랜드의 공상과학 소설에 나오는 세계관을 하나의 철학 사조로까지 발전시켜 미국 사회에 전교하는 객관주의자, 국적도 소유권도 없는 공해상에 초소형 국민체를 건립하거나 미국의 사막 한가운데 생태 유토피아를 건설하려는 공상가들, 암울한 현재로부터 완전히 리셋된 미래 세계로 탈출할 채비를 하는 이들, 혹은 미래의 더 발전한 과학기술이 영원한 생명을 약속할 거라고 강력히 믿으며 기꺼이 냉동 탱크로 들어가는 엑스트로피언 등 다양한 가치관과 방법론을 가진 크고 작은 집단이 등장한다.
어찌 보면 엉뚱하고 어찌 보면 일부 비뚤어져 보이는 그들의 신념과 의지는 도대체 어디서 나왔을까? 그들은 미래를, 미래의 유토피아를 꿈꾸었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이들의 단 하나의 공통점인 가상화폐 혹은 암호 화폐가 있었다.

혹시 우리는 새로운 미래 역사의 첫 장을 써내려가고 있는 것은 아닐까

이제까지 우리가 비트코인으로 대표되는 암호 화폐 세계에 무지했다면, 그 이유는 아마도 암호 화폐라는 물건이 걸출한 인재 한 명이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현실화하며 세상을 발칵 뒤집어놓은 스타의 작품이 아니라 이상과 같이 수많은 집단에 속한 수많은 사람들의 철학, 아이디어, 노하우, 과학기술 및 의지가 어느 한 점에서 수렴된 결과물이기 때문일 것이다.
《디지털 화폐》를 끝까지 읽고 나면 적어도 암호 화폐 열풍의 대열에 합류할지 말지 여부를 스스로 결정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그리고 매스미디어와 소셜 미디어의 혼란스런 뉴스 홍수 속에서 여러분은 옥석을 가려낼 수 있을 것이다. 《디지털 화폐》는 2021년 현재 대한민국에서 경제에 관심이 있고 세계 경제가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그것이 개개인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알고 싶어 하는 이들이 읽어야 할 필독서이다.

 

출처: 예스 24

 

디지털 화폐 : 데이터는 어떻게 화폐가 되었나

1 Comments
  • 프로필사진 firenews 2021.08.18 14:48 신고 제2의 비트코인 꼭보세요!! (이제 올라갈듯 ㅋ)

    2008년에 비트코인을 매일 50코인을 무료로 채굴할 수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가치가 없다고 느꼈습니다. 지금 비트코인(Bitcoin)은 1코인당 6000만원 상당의 가치가 있습니다.

    2011년에 라이트코인이 선보였고, 매일 100코인을 무료로 채굴할 수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것이 여전히 가치가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이트코인(Lite coin)은 현재 1코인에 30만원입니다.

    이더리움이 2015년에 나왔습니다. 매일 30코인을 무료로 채굴할 수 있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여전히 그것을 믿지 않았습니다. 이제 이더이움(Ethereum)은 1코인당 300만원 상당의 가치가 있습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상장을 준비중인 최고의 가치를 내재하고 있는 코인을 알려드립니다.

    **파이코인**

    파이코인은 2019년에 태어났고 몇 번의 반감기를 거쳐 지금 하루에 6코인정도를 무료로 채굴할 수 있습니다.

    다음 반감기 오기전 혹은 무료채굴 종료 전에 서두르셔야 합니다.

    비트코인의 단점을 보완하여 스마트폰으로 채굴 할수 있는 파이코인.

    스마트폰의 성능에 전혀 지장이 없으며, 하루 1번의 스위칭으로 24시간(1세션)동안 무료 채굴 합니다.

    이 황금같은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파이(PI)는 스탠퍼드 박사들이 개발한 새로운 디지털 화폐이며 전 세계적으로 2300만 명 이상의 사용자가 존재합니다.
    파이를 받으시려면 앱스토어에 파이네트워크(pi network) 검색 설치 후 가입 시 저의 사용자 이름 firenews 누르시면 가입됩니다.

    http://minepi.com/firenews

    파이코인 이외에 2번째로 관심있는 코인인 비(bee)코인은 현재 1200만명이 넘고 올해 상장합니다.
    앱스토어에서 bee network 치고 다운로드받아 추천인 firenews1004 입니다.

    영국에서 나온 올해 9월 상장예정인 유망한 이글코인은 앱스토어에서 이글코인 치시고 다운받으셔서 추천인 firenews 입니다.

    싱가폴에서 나온 올해 상장예정인 전망 높은 ANT코인은 앱스토어에서 ANT NETWORK 치시고 다운 받아 추천인 firenews1004 입니다.

    카카오그룹에서 나온 유망한 코인인 카우카우코인은 핫빗코리아에 상장했으며 아직 채굴 가능합니다.
    카우카우코인 다운 받으셔서 추천인 ZBKJNQ 입니다.
댓글쓰기 폼